사이버불링은 특정 학생을 사이버 상에서 집단적으로 따돌리거나 괴롭히거나 무시하는 행동을 말합니다.

Cyber 

컴퓨터 네트워크 망(휴대폰 앱 포함) 

Bullying 

롭힘, 집단 따돌림 


즉 SNS, 휴대폰, 카톡 등을 이용해서 사이버 상에서 욕설, 따돌림, 험담, 허위사실 유포 등을 포함하여 

특정 학생을 괴롭히는 것인데 최근 문제가 심각해 지고 있다고 합니다.


<사이버 불링의 예>

 떼카

  •  특정 학생을 카톡 등 채팅방으로 초대합니다.
  • 그리고 단체로 그 학생에게 욕설을 하거나 험담하는 등 

   온갖 모욕적인 말을 하는 것입니다.

 카톡 감옥

  • 특정 학생을 카톡에 초대합니다.
  • 욕을 퍼붓습니다.
  • 특정 학생이 채팅방을 나가면, 또 다시 초대합니다.
  • 나가면 끊임없이 초대하여 카톡 감옥이라고 부릅니다

 방폭

  • 특정 학생을 카톡에 초대합니다. 그리고 그 학생만 남겨두고 일제히 나갑니다.


사이버불링은 전자기기만 있으면 언제든지 지속적인 괴롭힘이 가능합니다.

당하는 학생은 지속적인 괴롭힘으로 정신적 충격, 심하면 자살까지 한다고 합니다.

부모들도 신체적인 폭력은 빠른 시간안에 알아챌 수 있는데,

사이버불링은 학생이 말을 하지 않으면 부모님들은 인지하기 어려운 실정입니다.

익명성과 지속성, 반복적인 행태, 가해자들의 죄책감 부족이 특징인 

사이버불링은 당하는 사람입장에서는 너무나 괴로운 학교폭력입니다.

그래서 일선 학교에서 학교폭력예방교육을 주기적으로 행하고 있지만,

형식적으로 이루어지기도 하고, 학생들의 관심 부족으로 교육적 효과가 높지 않은 실정입니다.

 그러므로 학생들이 학교폭력을 바르게 인지할 수 있는 도덕적 감성교육, 

남을 먼저 생각하는 태도, 

인사 잘하는 습관 등을 지속적인 지도를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사이버불링은 피해자들에게 회복하기 어려운 상처를 주는 심각한 범죄행위입니다.


예전 채선당 사건이 생각납니다.

임산부가 배를 걷어차였다는 말에 네티즌들은 온갖 비난과 욕설을 쏟아냈습니다.

결국 그 식당은 폐업했는데, 알고보니 임산부가 갑질을 하며 폭행과 욕설을 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아무 죄가 없는 식당이 폐업할 정도로 정신적으로 경제적으로 피해를 보는 사이버불링은 심각한 범죄행위입니다.

 이런 것이 감수성 예민한 학생들에게 벌어진다면 그 결과는 심하면 자살까지 가게 되어 너무 안타깝고,

화가나는 범죄행위입니다.(사이버불링으로 여고생이 자살하기도 했습니다.)


 우리 자녀 휴대폰의 패턴도 부모님이 공유하여 심심치 않게 울려대는 카톡이 있을 때에는 무슨 일이 있지는 않는지 관심을 갖고 살펴봐야 할 것입니다.

우리 아이들이 더 이상 사이버불링으로 외롭고 고통받는 일이 없도록 관심을 가져야되겠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