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대표, 월드컵 대표, 아시안게임 대표로 활약한 이승우 선수를 보며

날쌘돌이라는 말이 실감납니다.


<이승우 프로필>

소속팀 - 이탈리아 헬라스 베로나

출생 - 98년 경기도 수원

신체조건 - 키 173cm, 몸무게 62kg

출신학교 - 서울 대동초등학교, 광성중학교

포지션 - 공격형 미드필더, 상황에 따라서는 공격수

별명 - 코리안 메시, 뽀시래기(막내를 뜻하는 사투리)


아시안게임 일본과의 결승전에서 통쾌한 슛으로 일본 골망을 갈랐을 때

온 아파트가 함성으로 가득했습니다.

손흥민 선수의 공을 낚아채서 강력한 슛으로 골~~~인~~~


이로서 병역면제의 혜택까지 받게 되어 이승우의 축구 인생이 활짝 필 것입니다.

이승우가 자신에게 영향을 준 선수로는 기성용, 손흥민, 황의조 선수를 꼽았습니다.

이 세 선수들의 장점을 이렇게 말합니다.


1. 기성용 - 러시아 월드컵에서 주장으로 리더십을 배울 수 있었다.

2. 손흥민 - 다양한 각도에서 골을 만들어 내는 손흥민의 축구 감각, 골에 대한 집념을 배우고 싶다.

3. 황의조 - 아시안게임 선수 선발에서 인맥축구라고 수많은 악플과 비난속에서도 묵묵히 경기에 집중하는 모습을 배우고 싶다.


저도 기성용이 중원에서 볼을 배급하면서 선수들을 다독이는 모습을 보며 우리 축구의 대들보라고 생각했습니다.

 손흥민 선수를 보면서 이번 아시안게임은 꼭 우승하길 기원하였는데 정말 일이 잘 풀려서 너무나도 좋습니다. 토트넘에서 멋진 활약을 하며 한국의 국위를 선양해 주었으면 합니다. 다음에 영국 여행가면 꼭 토트넘 

구장에 가서 응원하고 싶네요. 

 황의조 선수도 황선홍 선수가 부활한 것이 아닌가 할 정도로 잘 했습니다. 앞으로도 일본에서 경력을 쌓아 유럽무대로 진출하였으면 합니다.

 또 개인적으로 골키퍼 조현우 선수도 병역면제 혜택을 받아 기분이 좋습니다. 월드컵에서 선방쇼, 아시안게임에서 선수들을 리드하는 모습이 참 보기 좋았습니다. 조현우 선수도 유럽에 꼭 진출했으면 합니다.


 이승우 선수 이야기 하다가 엉뚱한 데로 빠졌는데 모두 한국 축구의 미래이므로 늘 응원하려고 합니다.

다만 아쉬운 것은 이승우 선수가 조금 왜소하다는 것입니다.

 유럽 선수들과 살짝만 부딪쳐도 넘어져서 너무 안타깝습니다. 

그렇지만 현란한 개인기로 큰 선수들을 농락하며 멋진 골을 뽑아내거나, 도움을 많이 주었으면 좋겠네요.

이승우!!! 파이팅!!!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