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궁화축구단 아산시민축구단으로 거듭 비상합니다.

아산축구팀

아산무궁화축구단의 미래가 불투명하여 늘 걱정했습니다.

빨리 좋은 쪽으로 해결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드디어 해결이 났습니다.

예전에 제가 생각한 대로 시민축구단으로 거듭 비상한다는 것입니다.

아산시 의회 208회 정례회 4차 본회의에서 예산안이 통과되어 내년 K리그를 참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올해 이순신 운동장을 찾아 목소리 높여 응원했는데 그 보람이 있는 것 같습니다.

올해 2부리그 우승을 일궈내며 선전했지만 경찰청의 선수선발 중단을 발표하여 미래가 불투명했습니다.

우승을 하고도 경찰청의 확고부동한 자세로 인해 1부리그 승격이 좌절되었습니다.

어부지리로 리그 2위 성남FC가 1부리그에 승격이 되었습니다.

1부리그 승격보다는 팀 해체가 될뻔한 아산축구팀.

아산시, 아산 구단, 축구인, 프로축구 연맹이 똘똘 뭉쳐 아산을 살리기 위해 힘을 모았습니다.

저도 경찰청이 계속 선수 선발을 해주어 군복무하면서 운동을 하기를 기대하였습니다.

그러나 그게 안된다면 차선책으로 아산시민구단으로 발족하는 것이 어떨까? 생각했었습니다.

그런데 정말로 시민구단으로 거듭 나는 쪽으로 결정되었다는 소식에 아주 기쁩니다.

아산무궁화



이젠 봄여름가을에는 축구를,

겨울에는 천안유관순체육관에서 배구를 응원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선수 수급이 다소 어려울 것으로 전망됩니다.

내년 1월 12명이 전역하면 14명의 선수밖에 있지 않습니다.

내부적으로는 선수 24명 정도 더 뽑는다고 하니 희망이 있습니다.


아산의 주세종, 이명주 선수 힘을 내시고 내년에도 좋은 활약 부탁드립니다.

열심히 응원하겠습니다.

아산무궁화 축구단 파이팅!!!


조금 있으면 겨울 실내 스포츠로 천안에서 인기가 고공행진 중인 배구

드디어 배구 시즌이 가까이 다가와서 너무 좋습니다.

특히 FA로 영입한 전광인, 외국인 선수 파다르, 기존 거포 문성민, 붙박이 센터 신영석

아직도 쌩쌩한 리베로 여오현, 약간 불안하지만 성장중인 이승원 세터까지 힘을 모아

단합된 모습으로 통합 우승 가봅시다.


<레프트 선수>

문성민

 - 198cm, 86년생

 - 파괴력이 뛰어나지요. 문성민이 잘 풀리면 막을 수 없지요.

전광인

 - 194cm, 91년생

 - 키가 조금만 더 컸다면 하는 아쉬움이 있으나 엄청난 점프력이 장기입니다.

 - 강타에 이은 득점, 수비 모두 뛰어납니다.

 - 다만 서브 범실 좀 줄였으면 좋겠네요.

박주형

 -193cm, 87년생

 -교체로 나와 알토란같은 활약을 합니다. 공격력도 상당합니다.

 -다만 수비 실수가 가끔 있어 안타깝게도 하지만 전반적으로 실력이 매우 향상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올해도 엄청난 활약 기대합니다.

 허수봉

 - 197cm, 98년생

 - 현대캐피탈의 미래를 이끌어 갈 유능한 선수로 커 주세요.

 - 대담성 있는 공격이 장점인 것 같습니다.

 이시우

 - 188cm, 94년생

 - 아! 키가 너무 안타까운 선수

 - 서브가 엄청 강점인 선수


<라이트>

파다르

 -197cm, 96년생

 -국적은 헝가리

 -다른 용병에 비해 비교적 작은 키이지만 엄청난 파괴력으로 종횡무진 코트를 누빔.

 -올해도 부상 없이 득점을 많이 해 주시길 응원합니다.

 -문성민 선수를 라이트로 돌릴 수도 있음


<센터>

신영석

 - 198cm, 86년생

 - 국보급 센터라고 할 정도로 블로킹 감각이 좋고, 속공 능력 또한 매우 뛰어난 선수

김재휘

 -201cm, 93년생

 -큰 키가 장점이고, 국가대표로 선발되어 많은 성장을 이루었음.

 -올해 블로킹 세트당 1개 잡아보자.


<세터>

이승원 

 -188cm, 93년생

 -키 큰 선수들과 같이 있어 작아 보이지만 188입니다.

 -세터 출신 감독이니, 좀더 조련하여 공격진에 입맛이 맞는 토스 부탁합니다.


<리베로>

 여오현

 -175cm, 78년생

 -올해도 쌩쌩하게, 날쌔게 상대 공격을 멋지게 디그해 주세요.

 -열심히 응원합니다.






+ Recent posts